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건강정보

  • 산모교실
  • 출산준비교실
  • 모유수유교실
  • 육아실전교실
  • 아기예방접종
  • 건강정보자료
  • 질환 정보
  • 식이 요법
  • 자주하는 질문
  • 상담하기
  • 에이치큐브 칼럼
    • 내과
    • 소아청소년과
    • 외과
    • 산부인과
    • 마취과
전화예약 및 상담 02)900-2000
진료시간 안내 평   일  AM 09:00 – PM 06:00  / 토요일  AM 09:00 – PM 01:00 / 공휴일은 휴진 / 분만은 365일 24시간 항시대기

질환정보
Number One을 넘어  Only One 의료센터

HOME > 건강정보 >> 질환정보

제목

일주일에 세 번 이상 탄산음료 마시면 유방암 위험↑

작성자명에이치큐브
조회수888
등록일2014-07-07 오후 5:33:17
구분
탄산음료나 가당 과일주스를 많이 마시면 유방조직이 치밀해져 유방암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발표됐다.

캐나다 라발대학 연구팀은 폐경 전 여성과 폐경 여성 1,555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이같이 밝혔다. 연구팀은 연구 대상자에게 탄산음료나 과일주스를 마시는 습관에 대한 설문조사를 한 뒤 유방 조영상을 통해 유방 밀도를 조사했다.연구 결과, 가당 과일주스나 탄산음료를 일주일에 세 번 이상 마시는 여성은 유방조직 밀도가 평균 29.6%로 음료를 마시지 않은 여성이 26.2%인 것에 비해 높았다.

과일주스연구팀은 3.4%는 큰 차이가 아니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유방암 위험 평가에서는 큰 차이라고 강조했다. 유방조직 밀도가 높으면 그만큼 암으로 변할 수 있는 세포의 수가 많아지므로 유방암 위험도 커진다. 또 치밀한 유방 속의 비정상 조직은 유방 X선 촬영으로 잡아내기 어렵다.

이에 대해 연구팀은 당분이 세포의 성장을 촉진하기 때문에 유방조직이 치밀해지는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특히, 미혼여성이나 수유경험이 없는 여성은 유방조직이 단단한 치밀 유방(dense breast)이 될 확률이 높아 유방암에 더 쉽게 걸린다.

연구를 이끈 캐럴린 디오리오(Caroline Diorio) 박사는 “이번 연구결과로 설탕 섭취가 유방암을 발생시키는 원인이라는 사실을 증명했다. 전 세계적으로 설탕 소비가 증가하고 있다. 앞으로 이 같은 연구를 지속적으로 진행해 사람들에게 설탕 소비 부작용에 대해 알려야 한다”고 전했다.

이 연구결과는 영국 온라인 과학전문지 ‘바이오메드 센트럴-공중보건(BMC-Public Health)’에 실렸고 영국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출처: 건강을 위한 첫걸음 하이닥(www.hidoc.co.kr)  에이치큐브병원

 

 

퀵메뉴

  • 찾아오시는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