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진료안내

  • 산부인과
  • 소아청소년과
  • 내과
  • 외과
  • 마취과
  • 영상의학과
  • 면회 안내
  • 입퇴원 안내
  • 예약안내
  • 오늘의 야간당직의 안내
전화예약 및 상담 02)900-2000
진료시간 안내 평   일  AM 09:00 – PM 06:00  / 토요일  AM 09:00 – PM 01:00 / 공휴일은 휴진 / 분만은 365일 24시간 항시대기

내과
Number One을 넘어  Only One 의료센터

HOME > 진료안내 >> 내과

만성 폐쇄성 폐질환은 완치가 어려운 만성질환입니다. 그러나 조기진단과 치료를 받으면 건강하게 생명을 연장시킬 수 있는 만큼 관리가 중요한 질환이기도 합니다.

1한 번 걸리면 나을 수 없는 무서운 질병, 만성 폐쇄성 폐질환

유해한 입자나 가스의 흡입에 의해 폐에 염증 반응이 일어나 수 년에 걸쳐 서서히 숨이 드나드는 기도가 좁아져 호흡곤란을 유발하는 질환입니다.

만성기관지염 + 폐기종 = 만성 폐쇄성 폐질환(COPD)

초기에 증상만 알아도 중요한 치료시기를 놓치지 않습니다.

  • 오랜 기간기침, 가래, 호흡곤란증상이 나타납니다.
  • 아침에 기침과 끈적하고 양이 적은 가래를 뱉습니다.
  • 숨을 내쉴 때 쌕쌕하는 소리와 몸을 들썩이며 숨을 몰아쉽니다.
  • 움직일 때 호흡 곤란이 나타납니다.
  • 곤봉처럼 손가락 끝이 뭉툭해지며 손가락 끝을 따라 둥글게 덮는 모양으로 변형됩니다.

완치가 없는 만성 폐쇄성 폐질환 역시 예방할 수 있습니다

위에 언급된 증상을 보이시는 분, 발병 위험인자에 오랜 기간 노출되신 분, 40세 이상 흡연자나 과거에 흡연하셨던 분은 만성 폐쇄성 폐질환의 위험이 높으므로 반드시 폐기능 검사를 받으셔야 합니다.
완치가 없는 만성 폐쇄성 폐질환 역시 예방할 수 있습니다
발병원인 조기진단 검사
  1. 만성 폐쇄성 폐질환의
    제1원인 흡연
  2. 대기오염이 심한 지역 거주
  3. 화학물질 및 먼지(연기)에 장기간 노출
  4. 유전적 요인
  1. 폐기능검사(PFT) : 폐활량계를 이용해 숨을 들이 마시고 내쉬는 용적과 속도를 평가하는 검사방법으로 간단하고 저렴
  2. 가슴 X-ray 촬영
  3. 기관지확장제 반응 검사 : 기관지를 확장 시키는 약물을 복용 후 호흡수치를 평가

완치가 어려운 만성 폐쇄성 질환은 어떻게 관리하는가?

파괴된 폐를 정상으로 되돌릴 수 없기 때문에 가장 큰 원인인 흡연, 작업장의 유해물질, 대기오염 등을 미리 관리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 밖에 약물치료, 호흡재활치료, 일상생활에서의 관리가 중요합니다.

약물치료

만성폐쇄성폐질환에서 약물 치료는 폐기능을 호전시킨다기보다는 현재의 증상을 개선하고 이차적으로 발생하는 합병증을 예방하여 환자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것입니다.
약물치료
기관지확장제 흡입제를 사용했을 때 효과가 즉시 나타나고 부작용이 적기 때문에 가능한 흡입약제 사용을 추천합니다.
부신피질호르몬제 흡입부신피질호르몬제는 만성폐쇄성폐질환의 특징인 지속적인 폐기능 감소를 개선 시키지 못하지만, 악화 빈도를 감소시켜주고 건강상태를 향상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호흡재활치료

  • 호흡기 전문의 처방에 따라 호흡재활치료를 받습니다.
  • 만성폐쇄성폐질환 환자는 기도 폐쇄와 흉곽의 변형이 있기 때문에 정상인과 달리 복식 호흡이나 휘파람 호흡법을 하는 것이 편합니다.

1 복식 호흡 (하루에 세 번 이상, 한번에 20회씩 실시합니다.)
  1. 위 가슴에 한 손을 올려 놓고 나머지 한 손은 허리 바로 위의 배에 올려 놓습니다.
  2. 코로 천천히 숨을 들이 마시며 배 위에 있는 손이 움직이는 것을 느낍니다. 이때 가슴 위의 손은 움직이면 안됩니다.
  3. 복부 근육을 수축하면서 오므린 입술을 통해서 내쉬며 배 위에 손으로 복부에 압력을 가합니다.
2 휘파람 호흡법
숨을 내쉴 때 입술 모양을 지갑과 같이 반쯤 닫힌 상태를 유지하여 숨을 내쉬는 것으로, 기관지가 완전히 폐쇄되는 현상을 막고 호흡곤란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일상에서 관리요령

  1. 금연 : 금연은 기도가 좁아지고 폐기능이 떨어지는 속도를 늦추는 데 필수적입니다.
  2. 정기검사 및 기관지확장제, 스테로이드제제, 약제 흡입기 지속투입
    ! 주의 : 증상이 나아졌다고, 혹은 스테로이드의 부작용이 무서워 임의로 투약을 중단하면 더욱 위험합니다.
  3. 호흡곤란 증상이 보이거나, 가래 색이 노랗거나 녹색으로 변하면 바로 병원진료를 받습니다.
  4. 먼지와 연기가 나지 않는 청결한 실내 환경을 가꿉니다.
  5. 실내에서도 계단을 오르거나 자주 움직일 필요가 없도록 물건을 정리하고 배치합니다.
  6. 오염물질이 밤사이 축적된 새벽을 제외한 시간에 산책 등 가벼운 운동을 합니다.
  7. 단백질이 많은 음식, 과일, 야채 중심의 건강한 식단을 준비하고 고 탄수화물 식이를 제한합니다.
  8. 매년 가을 독감 예방접종 및 페렴구균 예방접종을 받습니다.
  9. 특히 숨이 찰 때는 불안해 하지 말고 속효성 기관지 확장제를 사용한 후 침상 위에 움직일 수 있는 테이블을 걸치게 하고 베개를 고여 머리와 팔을 올리고 약간 앞으로 기대는 자세를 취해 안정하도록 합니다.

퀵메뉴

  • 찾아오시는길

TOP